한국전통소리문화
홈이용안내사이트맵RSS서비스TEXT모드클릭시 새창에서 아이들마당 서비스를 제공합니다. KOREANENGLISHJAPANESECHINESE
화면크기조정 확대 축소
검색 상세검색 국가지식검색 인기검색어 판소리 춘향가 사물놀이 민요
전통소리배경화면
국악의 명인들
학술자료
검색창 달기
 
2014 .09
123456
78910111213
14151617181920
21222324252627
282930
*날짜를 클릭하여 해당 일의 공연정보를 새창에서 확인 하실 수 있습니다.
지식마당 > 전통소리 | 민요
한국전통소리에 대한 분야별 상세한 설명과 영상/이미지 자료를 제공합니다.
화면크기조절
본문 내용 프린트 하기 화면 크게 보기기본 화면 보기화면 작게 보기
 민요 민요의 가창법  민요의 음계  민요의 장단
민요 스크랩 가져가기

트위터게시 페이스북게시 미투데이게시 요즘게시
민요
민요(民謠)는 한 겨레의 인정, 풍속, 생활 감정 따위를 나타내어 민간에 전하여 오는 순박한 노래로 민중 가운데 생성되고 향유되며 전승되어 온 노래이다.

민요는 특별할 재주나 기교가 없이도 이 땅의 사람이라면 누구라도 만들고 부를 수 있었으며, 그것을 즐기는데도 특별한 격식이 필요한 것이 아니었다. 민요는 집단적 익명성을 바탕으로 생성 유지되어 온 민(民)의 노래(謠)인 것이다.

우리 민요는 대략 200여종이 되며 거의 대부분이 노동요로 구성되어 있는것이 특징이다. 논농사는 무엇보다도 많은 노동력을 필요로 하기 때문에 서로의 호흡을 맞추고 노동의 능률을 올리기 위해 많은 노동요가 불리어지게 되었다.

특히, 서부 평야지역을 중심으로 수많은 도작농업 노동요가 불려져 왔으며, 해안과 도서지역을 중심으로 어업 노동요, 그리고 동부 산악지역을 중심으로 답작 노동요가 불리어 졌다.

민요는 민요의 성격에 따라 토속민요와 통속민요로 구분하며, 지역 혹은 음악적 특징에 따라 경기민요(서울·경기), 서도민요(황해도·평안도), 동부민요(경상도·강원도·함경도), 남도민요(전라도), 제주도민요로 구분된다. 또한 민요의 기능에 따라 노동요, 의식요, 유희요로 구분되기도 하고, 향유 계층에 따라 성인요, 부녀요, 아동요 등으로 구분될 수도 있다.  
 
※ 민요는 발생 시기, 전파의 범위, 세련도, 전창자의 신분 등의 기준에 따라 토속민요와 통속 민요로 나눈다.  

- 토속민요 
토속민요는 비교적 발생 시기가 오래 되었으며, 좁은 지역에서 불리우고, 소박 단순하고, 토속민들에 의해 자생적으로 성장하여 전창되어 온 소리이다. 농부가, 김매는 소리, 그물 당기는 소리, 가래소리, 상여소리, 지경다지기소리 등이 토속민요에 속한다. 
  
- 통속민요 
통속민요는 비교적 발생 시기가 가깝고, 넓은 지역에서 불리우며, 예술적이고 기교적이며, 본래 전문 예능인들에 의해 만들어지고 불리우다가 일반에 널리 퍼진 소리이다. 보렴, 화초사거리, 닐리리야, 창부타령, 태평가 등이 통속민요에 속한다. 

관련 동영상 보기
한국전통소리문화 동영상 플레이어
2배속뒤로 감기 재생 정지 일시정지 2배속앞으로 감기
 
동영상 소리 켜기/끄기


왼쪽으로배너이동
모바일한국전통소리전라북도청 홈페이지국가지식포털 홈페이지한국정보화진흥원 홈페이지전주전통문화센터 홈페이지전라북도문화관광정보 홈페이지한국소리문화의전당전주 MBC 얼쑤!우리가락문화체육관광부 홈페이지전라북도국악원 홈페이지국립민속국악원 홈페이지전주세계소리축제 홈페이지행정안전부 홈페이지국가지자원유통 시스템
오른쪽으로배너이동
한국전통소리문화 COPYRIGHT
윈도우미디어 클라이언트 다운로드 WebSafer 클라이언트 다운로드 WebSafer 삭제 클라이언트 다운로드 SEEVIDEO 클라이언트 다운로드 아크로벳리더 다운로드
저작권보호정책 이메수집거부 이용안내 홈페이지개선의견